'녹두전' 조수향, 카리스마부터 단아함까지…강렬한 첫 등장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배우 조수향이 압도적 존재감을 발산하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지난 1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2회에서 첫 등장한 배우 조수향에 눈길이 집중되고 있다.

박소진, '스토브리그' 출연 확정…미모의 스포츠 아나운서役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박소진이 SBS 새 드라마 '스토브리그'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오는 11월 방송되는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 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앞서 배우 남궁민과 박은빈, 조병규가 출연을 확정한 바 있다.

'시크릿 부티크' 박희본, 폭풍오열+폭풍분노 2종 세트..캐릭터 몰입 최고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지난 25일(수) 방송된 SBS 수목 ‘시크릿 부티크’(극본 허선희, 연출 박형기)에서는 제니장(김선아분)을 눌러내기 위해 어머니의 비밀까지 파헤치며 금단의 구역까지 침범한 위예남(박희본 분)의 위기가 그려졌다.


예남은 오빠인 정혁(김태훈 분)과 결혼식을 올리며 기어코 데오가에 입성해버린 제니장에게 분노했다. 하지만 제니장을 끌어내기 위한 예남의 노력은 끝나지 않았다. 유일하게 살아있는 데오家 친손계인 작은할아버지 ‘운산스님’을 찾아, 정혁이 데오가 혈통이 아님을 증명하겠다며 어머니의 과거까지 세상에 드러낼 결심을 한 것.

‘시크릿 부티크’ 측 “장미희 앞 무릎꿇은 박희본, 부상 투혼까지

[뉴스엔 배효주 기자] ‘시크릿 부티크’ 박희본이 장미희 앞에서 무릎 꿇은 이유는 무엇일까.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연출 박형기/ 극본 허선희/ 제작 더스토리웍스)는 재벌기업 데오가(家)의 총수 자리, 국제도시개발 게이트를 둘러싼 독한 레이디들의 파워 게임을 담은 ‘레이디스 누아르’ 드라마. 박희본은 데오그룹 장녀이자 데오재단 전무, 데오코스메틱 대표로 어린 시절부터 제니장과 함께 자라며 의지하다 제니장이 급성장한 이후 질투의 화신으로 돌변, 제니장의 날개를 꺾으려고 사사건건 방해를 일삼는 위예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조수향, '조선로코-녹두전' 위해 무술 연습 …수준급 실력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배우 조수향의 무술 연습 영상이 공개됐다. 


‘조선로코-녹두전’에서 조수향은 작고 아담한 체구에 가녀린 인상을 가진 과부 ‘쑥’ 역을 맡았다. 과묵하고 냉철한 성정을 지닌 쑥’ 특유의 통찰력으로 ‘김과부’ 행세를 하는 녹두를 늘 긴장하게 만들어 두 사람 사이의 기묘한 긴장을 예고, 방송 전부터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