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주의 방' 김재영, 류혜영에 기습 키스 '친구 끝, 사랑 시작'

[enews24 최신애 기자] 김재영이 류혜영에 기습 키스를 감행하며 시청자들을 열광시켰다. 


8일 방송된 '은주의 방' 10화에서 은주(류혜영)와 민석(김재영)의 키스신이라는 폭풍 전개가 이어지며 엔딩을 장식,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물들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화해한 은주와 민석이 서로 신년 선물을 선물하는 등 한층 더 가까워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 은주가 도움 요청을 해 온 다영의 거처 인테리어를 돕는 것과 이 과정에서 전 직장 동료를 만나 회포를 풀며 심적으로 한층 더 성장하는 내용도 담기며 눈길을 끌었다. 

‘조들호2’ 이민지, 폭풍눈물에 발작까지 첫등장부터 폭풍 존재감

[뉴스엔 황수연 기자] 배우 이민지가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 죄와 벌’ 첫 화부터 극에 몰입도를 높이는 윤소미 역으로 활약하며 존재감을 발휘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 죄와 벌'은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린 조들호(박신양 분)가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고현정 분)을 만나 치열하게 맞서는 이야기를 담아내는 드라마다.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배우 류혜영이 쓰라린 성장통을 겪었다.


지난 1일 방송된 올리브 화요드라마 '은주의 방' 9화에는 이번에도 피할 수 없던 크리스마스 징크스와 새해를 맞이해 서른이 된 은주(류혜영 분)의 모습이 그려지며 또 한 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긴장감 폭발…‘조들호2’ 박신양X이민지, 두 배우의 열연 순간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박신양과 이민지가 충격적인 현장을 목도한다.


오는 1월 7일(월) 밤 10시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제작 UFO프로덕션)에서 박신양(조들호 역)의 새로운 파트너 이민지(윤소미 역)가 갑작스런 발작 증세를 일으킨 것. 


'동네변호사 조들호2' 이민지, 박신양이 극찬한 新 다크호스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이민지가 ‘동네변호사 조들호 2 : 죄와 벌’의 다크호스로 떠오르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2 : 죄와 벌'은 추악한 진실을 맞닥뜨린 조들호(박신양 분)가 인생 최대의 라이벌 이자경(고현정)을 만나 치열하게 맞서는 이야기를 담아내는 드라마다.


조들호 패밀리이자 이번 시즌 2의 핵심 인물인 윤소미 역의 이민지가 ‘다크호스’로 떠오르며 기대치를 증폭시키고 있다. 이민지가 연기하는 윤소미는 조들호의 초임 검사 시절 생사고락을 함께 한 윤정건(주진모) 수사관의 고명딸로, 아버지의 실종이라는 사건을 시작으로 조들호 패밀리에 합류하게 되는 인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