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향 종영소감 “드라마 끝나도 많이 생각날 것 같다”(녹두전)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조선로코-녹두전’에서 무월단의 행동대장으로 분해 다채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배우 조수향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KBS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캐릭터 맛집이라는 수식어답게 출연자들의 매력이 십분 발휘된 가운데, 조수향이 분한 김쑥은 매 회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애절한 과거사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최애 캐릭터로 자리매김했다.

‘하자있는 인간들’ 김슬기, 김미경 役으로 시원한 카타르시스 선사

배우 김슬기가 ‘하자있는 인간들’과 김미경 캐릭터를 택한 이유를 밝혔다.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연출 오진석/ 극본 안신유/ 제작 에이스토리)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올겨울 움츠러든 연애세포를 무장해제 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 중 ‘취집’이 목표인 쿨한 현실주의자 김미경으로 분해 시청자들에게 대리만족과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김슬기는 “미경은 통통 튀는 매력을 지닌 사랑스러운 인물”이라며 자신의 캐릭터를 소개했다. 이어 “전체적으로 코믹하고 사랑스러운 대본에 큰 매력을 느꼈다” 며, “시청자 여러분들께 배우로서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하자있는 인간들’을 택했다”고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한 번 본 사람은 중독된다!"

'시크릿 부티크'가 작지만 강한 힘으로 꾸준한 호평을 이어가며 '시부 마니아층'을 형성, 뜨끈한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연출 박형기/ 극본 허선희/ 제작 더스토리웍스)는 재벌기업 데오가(家)의 총수 자리, 국제도시개발 게이트를 둘러싼 독한 레이디들의 파워 게임을 담은 '레이디스 누아르' 드라마다. 고풍스러운 세트와 화려한 의상, 세련된 촬영으로 눈 호강은 물론 섬세한 감정선으로 깊은 여운을 남기며, 열혈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것.

'하자있는 인간들' 김슬기·허정민, 불꽃 튀는 만남 포착 '으르렁 콤비'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배우 김슬기와 허정민이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으르렁 콤비로 만난다.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김슬기와 허정민의 투샷이 담긴 스틸 사진을 공개,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녹두전’ 조수향, 무월단 행동대장 김쑥의 가슴 아픈 과거사 ‘애틋+덤덤’

[한국일보 김한나 기자] 조선로코-녹두전 조수향의 사연이 공개됐다.

KBS 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김쑥(조수향)의 가슴 아픈 사연이 밝혀졌다. 생사를 오가는 위험을 무릅쓰고 무월단의 행동대장까지 될 수밖에 없었던 김쑥의 과거사가 그려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