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들호2' 이민지-최승경-조달환-이미도, 알고 보면 능력치가 어나더 레벨?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이민지, 최승경, 조달환, 이미도가 KBS 2TV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제작 UFO프로덕션/ 이하 ‘조들호2’)에서 남다른 활약을 펼치고 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에는 정의의 편에 선 괴짜 변호사 조들호(박신양 분)와 대한민국을 쥐고 흔드는 거대악 이자경(고현정 분)의 팽팽한 대립 속 주목해야할 또 다른 주역들이 있다. 바로 조들호 사단인 윤소미(이민지 분), 강만수(최승경 분), 안동출(조달환 분), 오정자(이미도 분)가 그 주인공들. 과연 이들이 각기 어떤 능력치로 조들호를 조력하는지 그 활약을 짚어봤다.

'SKY캐슬' 전진만役 우지현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배우 우지현이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유현미 극본, 조현탁 연출) 종영을 앞두고 아쉬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우지현은 극중 이수임(이태란)의 남편이자, 주남대학병원 신경외과 교수 황치영(최원영)의 동료 레지던트 전진만 역을 맡았다. 병원의 활력소인 전진만은 돈보다 생명을 중시하는 황치영의 신의를 존경하는 든든한 아군으로 등장, 탄탄한 연기력으로 장면마다 자연스럽게 녹아들어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냈다.

조한철, 초록여행 릴레이 동참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조한철이 경제적 여건 및 이동의 자유 측면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가정에 도움을 주는 초록여행 셀럽 릴레이에 참여했다.

초록여행은 2012년부터 올해까지 약 4만 4천명의 장애인여행을 지원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셀럽 릴레이는 초록여행을 우리 사회에 널리 알려 장애인 여행 활성화에 힘이 되기 위한 사회저명인사의 응원릴레이다.

류혜영, ‘은주의 방’으로 증명한 저력

[서울경제] 류혜영이 힐링 드라마의 깊은 여운을 남기며, 로코퀸으로서의 저력을 증명했다.


올리브 드라마 ‘은주의 방’(극본 박상문, 김현철 / 연출 장정도, 소재현 /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스튜디오 605)에서 셀프 인테리어에 눈을 뜨며 망가진 삶을 회복해가는 ‘심은주’로 열연한 류혜영이 지난 22일 호평 속에 종영하며, 몸 사리지 않은 열연을 빛냈다.

'은주의 방' 류혜영

[일간스포츠 이아영] ‘은주의 방’이 22일 종영한다.


올리브 화요극 ‘은주의 방’은 인생이 제멋대로 꼬인 셀프 휴직녀가 셀프 인테리어에 눈뜨며 망가진 삶을 회복해가는 인생 DIY 드라마. 이직, 자취, 썸 등 현실밀착형 소재와 개성이 넘치면서도 공감가는 캐릭터들이 선보이는 일상의 꽉 찬 이야기가 삶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위로를 선사했다. 특히 류혜영(심은주)이 그려낸 평범한 직장인과 취준생들의 리얼한 삶은 대한민국 2030 여성들에게 깊은 공감을 안겼다.